극단 김동수컴퍼니, 연극 '나는 그녀를 사랑했네' 상연 윤현지 기자 2018-12-07


프랑스 작가 안나 가발다의 소설 원작으로
▲ 연극 ‘나는 그녀를 사랑했네’(연출 김동수) 공연 포스터.     © 사진=극단 김동수컴퍼니
 

[뉴스컬처 윤현지 기자] 극단 김동수컴퍼니가 프랑스 소설가 안나 가발다의 작품 ‘나는 그녀를 사랑했네’를 무대화한다.

 

프랑스가 가장 사랑하는 작가 안나 가발다의 대표작 ‘나는 그녀를 사랑했네’는 전 세계 38개국 280만 부 가량 판매된 글로벌 스테디셀러다. 이 책은 사랑 앞에 버려진 여인 클로에와 사랑을 놓쳐 버린 피에르, 사랑하는 피에르를 놓아 버린 마틸드 이 세 남녀가 전하는 사랑과 상처, 회한과 고백에 대한 이야기다.

 

이 소설은 누군가를 사랑했음에도 결국 그 사람을 사랑할 수 없게 되는 주인공들의 이야기를 담담하지만 치명적인 여운으로 풀어내, 출간과 동시에 독자와 평론가들에게 극찬을 받은 작품이다. 2009년에는 프랑스에서 영화로도 제작됐다.

 

‘나는 그녀를 사랑했네’는 무대 가득, 사랑과 쓸쓸함을 관객들에게 더 가까이 전달하기 위해 2인극 형태로 진행된다.

 

아내와 아이들이 있는 현실을 직시하고 뒤늦게 찾아온 사랑을 놓아버린 시아버지 피에르 역에는 배우 방 영, 김병순, 박일목이 열연한다. 피에르의 며느리 클로에와 그의 옛 연인 마틸드 등의 역은 배우 김은채, 함수연이 1인 다역을 통해 함께할 예정이다.

 

작품의 연출을 맡은 김동수 연출가는 “누구에게나 있었음 직한 사랑과 슬픔의 감정들을 연극을 통해 표현하고 싶었다”고 말했다. 또한 “사람을 몰입하고 감동하게 하는 것이 바로 ‘언어의 힘’임을 믿기 때문에 이 소설을 작품화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작품은 오는 15일부터 30일까지 서울 대학로 동숭무대 소극장에서 공연한다.
 
 

[공연정보]

공연명: 연극 ‘나는 그녀를 사랑했네’

원작: 안나 가발다

연출: 김동수

공연장소: 동숭무대 소극장

공연기간: 2018년 12월 15일 ~ 30일

출연진: 방영, 김병순, 박일목, 김은채, 함수연

관람료: 전석 3만원
 

<저작권자ⓒ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입력: 2018/12/07 [09:54]
최종편집: ⓒ No.1 문화신문 [뉴스컬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