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문화회관, 2019년 주요 공연 소개…더 헬멧·플래시댄스·엑스칼리버 외 윤현지 기자 2018-12-03


2019년 1월 전체 일정 공개
▲ 세종문화회관     © 사진=세종문화회관
 

[뉴스컬처 윤현지 기자] 세종문화회관이 2019년 주요 공연을 공개했다.

 

세종문화회관이 2019년을 맞아 다양한 공연을 준비하고 있으며, 오는 1월 예정인 전체 공연 라인업을 발표하기 전 호기심 많은 관객들을 위해 내년 세종문화회관이 준비한 주요 공연을 선보인다.

 

우선, 내년은 3.1운동 및 임시정부수립 100주년을 기념하는 해로 서울시예술단이 이를 기념해 서울시합창단 ▲‘삼일절 100주년 기념 칸타타’(3.2 세종대극장)로, 서울시소년소녀합창단은 대한민국의 독립에서 미래의 평화통일을 이루기까지 한국의 100년을 노래하는 ▲‘독립에서 평화통일까지, 한국의 100년을 노래하다’(4.5~6 세종M씨어터)를 준비하고 있다.

 

클래식 애호가라면 손꼽아 기다릴만한 공연을 준비하고 있다. 그레이트 오케스트라 시리즈로 1548년 창단, 독일의 대표적인 오케스트라이자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역사를 자랑하며 쉬츠, 베버, 바그너 등 수많은 궁정악장을 배출한 ▲‘드레스덴 슈타츠카펠레 내한공연’이 오는 9월 27일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펼쳐진다. 또한, 한-헝가리 수교 30주년을 기념하여 헝가리의 대표적인 작곡가 프란츠 리스트의 음악을 비롯하여 다양한 현대 작곡가 작품을 연주할 ▲‘헝가리 뮤직 나이트’(10.18 세종대극장), 모차르트와 당대 최고의 대본가 로렌초 다폰테가 만나 실존했던 호색한의 인간본성을 다룬 오페라 ▲‘돈 조반니’(10.30~11.2 세종대극장)도 선보인다.

 

문학작품을 무대화한 작품도 선보인다. 괴테의 문학작품 ‘베르테르’를 격정적인 오페라로 재탄생시킨 서울시극단 김광보 단장의 오페라 연출작 서울시오페라단의 ▲‘베르테르’(5.1~4 세종대극장), 셰익스피어의 동명의 소설을 가족 뮤지컬로 선보이는 서울시뮤지컬단의 ▲‘베니스의 상인 ’(5.28~6.16 세종M씨어터)을 만나볼 수 있다.

 

서울시예술단은 창작 활성화 및 보급을 위한 다양한 창작 작품을 선보인다. 우선, 서울시극단은 다양한 창작 공연들을 선보인다. 신진 작가들을 발굴하는 창작플랫폼 선정작 공연 ▲‘포트폴리오’(3.14-16 세종S씨어터), ‘여전사의 섬’(3.21-24 세종S씨어터), 신진 연출가와 함께 만들어가는 ‘창작 프로젝트’(9.20~10.6 세종S씨어터), 중국 연극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작가 궈스싱 원작의 창작극 ‘물고기인간’(11.1~11.18 세종S씨어터)을 선보이며, 서울시청소년국악단은 산조류파를 새롭게 정의하는 파격적인 전통무대 ‘류파대전’(4.12 세종S씨어터)을, 서울시무용단은 2015년 시작, 매년 한국무용을 주제로 다양한 장르, 음악들과 컬래버래이션하는 ‘더 토핑’(12.4~7 세종S씨어터)을 선보인다.

 

가정의 달 5월에는 어린이·가족들을 위한 공연이 준비돼 있다. 디즈니의 주요 음악을 오케스트라로 들을 수 있는 ▲‘디즈니 인 콘서트’(5.18~19 세종대극장), 쉽게 보는 셰익스피어 시리즈로 가족들을 위한 음악극 ▲‘템페스트’(20.1.10~2.2 세종M씨어터) 등이다.

 

또한, 세종문화회관의 2019년을 화려하게 수놓을 다양한 공연들도 준비했다. 초연 당시 화제가 되었던 공연으로, 두 개로 나눠진 시공간에서 4개의 공간 4개의 이야기를 관객이 함께 참여하여 펼쳐지는 ▲‘더 헬멧’(1.8~2.27 세종S씨어터), 1983년 개봉한 동명의 영화를 원작으로, 천장부터 쏟아지는 물줄기 아래에서 보여주는 파워풀하고 열정적인 댄스 장면이 압권인 영국 웨스트엔드 오리지널 내한공연 뮤지컬 ▲‘플래시댄스’(1.18~2.17 세종대극장), 암흑의 시대를 밝힐 아더왕과 그의 성검 엑스칼리버, 전설적인 영웅들의 이야기를 다룬 뮤지컬로 세종문화회관과 EMK 공동주최 세계초연 뮤지컬 ▲‘엑스칼리버’ (6.14~8.4 세종대극장) 등을 선보인다.

 

세종 시즌제 그 네 번째 시즌을 맞이할 2019시즌의 전체 일정 및 공연 소개는 2019년 1월에 공개될 예정이다.

 

<저작권자ⓒ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입력: 2018/12/03 [09:03]
최종편집: ⓒ No.1 문화신문 [뉴스컬처]